블루홀4.jpg

CHA Minyoung

CHA_MY.jpg

CHA Minyoung  차민영

차민영은 현실에 존재하지만 보이지 않도록 숨겨진 물질적, 정서적 이면을 벌어진 틈, 뚫린 구멍을 통해 우리에게 보여준다. 우리는 차민영이 열어놓은 가방의 작은 틈새에서, 뚫어놓은 사각형의 문에서, 배기관의 구멍에서 새로운 세계를 만난다. 세계는 그것을 담고 있는 가방이나 배기관보다 거대하며, ‘낯익음’과 ‘낯섦’이 공존하는 장소다. 이곳은 어딘가 있으리라 추측되지만, 어떤 특정 장소라고 이름 불일 수 없는, 모든 장소의 바깥에 있는 장소다. 즉 현실의 거울상처럼, 현실의 잔형이 재구축된 세계와 같다. 작가는 가방에 재구축된 세계를 담고, 벌어진 틈새를 통해 현실의 이면과 도시의 민낯을 드러낸다. 작품은 우리의 삶의 편린들이 무작위적으로 들어있는, 닫힌 가방 같은 무의식적 세계의 벌어진 틈을 바라보며 내면 깊숙한 곳에 자신만의 공간이 있음을 확인하도록 돕는다.

- "입 벌린 세계: ‘잠-꿈-환기’의 장소"(2020) 中

안 진 국 l 미술비평가

 

Cha Min-young shows us material and emotional behind-the-scenes material and emotional scenes that exist in reality but are not visible through open cracks and holes. We can meet a new world in the hole of vent pipe, in the square door that has been drilled, in the small crevice of the bag that Cha Min-young has opened. The world is larger than the bag or vent pipe that contains it, and is a place where 'unfamiliar' and 'unfamiliar' coexist. This place is assumed to be somewhere, but it is a place outside of every place, which cannot be named any particular place. So this place is a mirror images of reality and also like a world where the remnants of reality have been rebuilt from "dream in sleep." Cha put the reconstructed world in her bag and reveals the other side of reality and the city's bare face through the cracks. Min-young Cha's work makes us look at the gap in the unconscious world, such as the closed bag, where the pieces of life are randomly contained, and helps us finally confirm that there is a space of our own deep inside.

 

- from “Open-mouthed World : Place of ‘Sleep-Dream-Awakening” (2020)

Lev AAN l Art Critic

Selected Works

Exhibitions

News & Publica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