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nsibility of the water

YOON, SANG YOON 

2012.012.06 - 12.129

"각자의 삶에서 고립감을 느끼는 이 시대 사람들의 모습을 은유적으로  풍자하는  윤상윤  작가의 회화 속 풍경"

 

표갤러리사우스에서는 12 월 6 일부터 29 일까지 기획전시로 윤상윤의 개인전을 엽니다. <Sensibility  of the water, 물의 감각>이라는 제목 아래 17 점 가량의 회화 작업이 전시됩니다.

 

윤상윤 작가의 회화는 평화로운 풍경화처럼 보이지만, 작품을 들여다보면  내용은 물과 사슴, 백조   등이 등장하여 인생의 3 단 구조를 은유적으로  나타내는  철학적인  작품들입니다.  우리가  일상에서 흔히 보고 경험 할 수 있을 법한 풍경들을 독특한 구조에 화려한 색감을 입힌 그의 작품은 보는 이의 눈길을 끕니다.

 

3 단구조로 되어있는 그의 작품은 연극의 한 장면 같습니다. 그림  하단부의  조연들이  중앙의  주인공을 둘러싸고 있고, 무대는 일상에서 생활하는 곳으로 배경이 채워져 있습니다. 하단부에 속하는 1 층은 잠재의식, 2 층은 정신적 사고 그리고 3 층은 독립된 존재인 초자아로 3 단 구조를 이룹니다. 독립된 개체를 상징적 의미의 동물 또는 사람을 넣어 건드릴 수 없고, 혼자 있는  듯한  느낌을  연출합니다.  고립 되어 진 채 독립적으로 존재하는 고독한 모습을 은유적으로 표현하기 위해 밝은   색감을 사용합니다. 정신적 사고는 생명의 기원과 연관 있는 물 또는 친환경적이고 치유의 성격이      있는 자전거가 독립된 개체를 둘러쌓아 영역을 만들어냅니다. 잠재의식은 물이 비치는 물 속으로 표현하였는데, 그룹 안에 고립된 존재를 나타내기 위해 작품 속에 '물'이 등장합니다. 그룹에서 벗어나 독립적인 존재로 세상을 바라보는 이들의 모습을 밝은  색감의  그림으로  은유적으로  나타내고자  합니다.

 

30 대 중반의 젊은 작가 윤상윤은 영국 런던의 Chelsea College of Art & Design 에서 Fine Art 를 전공해 학사와 석사를 마친 재원입니다. 대학원을 마치고 한국에 들어와 난지 창작스튜디오 5 기로 입주했었고, 올해는 '종근당 예술지상 2012'에 선정되어 수상한바 있습니다. 영국 런던에서의 많은 전시들을 시작으로 그는 한국에서 활동 영역을 점차 확대하고 있는 주목할 만한 작가입니다.

 

이번 <Sensibility of the water> 전시는 표갤러리사우스에서 기획한 연말 전시로  작가  윤상윤의 작품을 통해 한 해를 돌아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입니다

© 1981-2021 PYO GALLERY. ALL RIGHTS RESERVED.

  • Grey Facebook Icon
  • Grey Instagram Icon